나무산부인과의원 - 교대 여의사

생리이상

근본적인 원인균을 치료해야 재발하지 않습니다.

질염이란?

성관계 유무와 관계 없이 반복적으로 나타날 수 있는 흔한 질환

질 내 락토바실리라는 유산균이 감소하여 발생하는 염증입니다. 잦은 성교, 질 깊숙한 곳까지 씻어내는 뒷물, 자궁 경부가 헐어서 생기는 과다한 점액분비 등이 원인으로 추정됩니다. 정상적으로 존재하던 유산균이 감소하기 시작하면 재생이 어려우므로 치료 후에도 재발의 위험이 높습니다.

질염의 종류

세균성 질염

질 세균군의 변화로 인해 발생하며 주된 균인 유산균이 감소하고 비호기성 균이 과증식된 상태입니다.

잦은 질세척 주의

곰팡이성 질염

외음부 및 질에 곰팡이 균 감염으로 발생하며 여성의 75%가 1번 이상 곰팡이성 질염에 감염됩니다.

면역력 저하 주의

트리코모나스 질염

대부분 성관계 때문에 감염, 발생합니다. 트리코모나스 질염이 진단되면 성병 검사도 받는 것이 좋습니다.

파트너 함께 치료 권장

질염의 증상
  • 질 분비물, 냄새, 성교통, 배뇨통 등의 증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흰색 분비물 대신 회색의 분비물이 질벽에 덮여 있습니다.
질염의 예방
  • 외음부 청결의 유의하고 샤워 후 잘 건조 시켜줍니다.
  • 평소 몸의 컨디션을 관리하고 광범위한 항생제 복용을 피합니다.
질염의 치료

질염균의 종류에 따른 적합한 항생제 혹은 진균제를 사용해야 합니다. 질 소독으로도 치료가 가능하나 재발률이 높습니다. 재발이 자주 되거나 치료가 잘 되지 않는 경우, 자궁경부의 미란이 심한 경우 등에는 정밀 균검사를 하여 근본적인 치료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자궁경부염이란?

자궁경부(자궁 입구)에 생긴 염증 질환

임균이나 클라미디아균에 감염되어 자궁내경관에 염증이 발생한 것을 말하며, 노란색이나 연두색을 띠는 점액 화농성 분비물이 나오기도 합니다. 자궁경부염은 방치할수록 분비물의 양이 증가하고 세균이 증식되어 증세가 악화됩니다.

자궁경부염의 치료

자궁경부는 두 가지 종류의 세포로 구성되어 있어 염증이 발생하는 부위에 따라 원인균이 다릅니다. 검사 후 원인균에 알맞는 항생제로 치료해야 합니다.

골반염이란?

자궁 내 경관에 세균이 자궁내막과 나팔관, 혹은 복강까지 퍼지면서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

아랫배나 골반 부근의 통증과 발열, 냉·대하증 등이 나타나지만, 월경량 과다, 배뇨 시 불편감, 오한 등의 증상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게다가 움직이지 못할 정도로 심한 통증을 호소하기도 하고, 전혀 자각 증상이 없는 경우도 있습니다.

골반염의 원인
  • 질염이나, 자궁경부염으로 인해 염증이 번져 발생될 수 있습니다.
  • 클라미디아나 임질균에 의한 세균 감염으로 많이 발생됩니다.
골반염의 증상
  • 아랫배 통증이 가장 흔하며 심한 경우 골반뼈통증도 유발합니다.
  • 고열이 동반될 수 있으며, 질 분비물이 과하게 증가됩니다.
골반염의 치료

일반적으로 항생재 복용 및 주사로 치료가 진행됩니다. 증상이 심하여 고열 또는 난소농양이 발견될 경우 반드시 입원치료를 받아야합니다. 골반염이 제대로 치료되지 않을 경우 만성 골반염과 불임의 가능성이 있습니다.

성병이란?

성적인 접촉으로 인해 발생되는 질환

성접촉을 통해 감염되는 질환을 통틀어 말하며, 그 원인균으로는 세균, 바이러스 원충류, 기생충 등이 있습니다. 성병은 감염력이 높으며 치료를 하지 않을 경우 골반염 등으로 향후 불임의 가능성으로 이어질 수 있어 반드시 조기에 치료해야 하는 무서운 질환입니다.

성병 검사가 필요한 경우
  • 질 분비량이 평소보다 많아진 경우, 질염이 자주 발생하는 경우
  • 생식기 주변이 가렵고 냄새가 심한 경우
  • 성교통이 있는 경우
  • 임신을 계획 중이거나, 임신 초기 검진이 필요한 경우
  • 파트너가 1명 이상인 경우
  • 성관계 후 출혈증상이 있는 경우
  • 방광염이 재발하거나 회복 기간이 더딘 경우
성병의 종류

임질

질 세균의 변화로 인해 발생하며, 주된 균인 유산균이 감소하고 비호기성 균이 과증식된 상태입니다.

매독

감염 단계에 따라 여러 증상을 나타냅니다. 성기 주변에 궤양 등이 생길 수 있으며, 치료가 늦어질 경우 내부 장기에 혹이 생길 수 있습니다. 혈관 질환에 영향을 주며, 임신의 경우 태아에게도 영향을 미칠 수 있어 조기 치료가 매우 중요한 성병입니다.

트리코모나스 질염

클라미디아는 대부분 무증상으로 초기 발견이 어려우나, 질 분비량이 많아지거나, 냄새가 심한 경우, 배뇨 및 아랫배 통증이 대표적입니다. 치료가 늦어질 경우 직장염, 요도염, 골반염 등을 일으키며, 골반염은 향후 불임의 가능성이 있으므로 여성에게 위험한 질환입니다.

헤르페스

성기 주변에 물집과 통증을 나타내며 배뇨통, 두통, 고열 등이 생길 수 있습니다. 신생아에게 감염될 수 있으며, 재발률이 높은 성병입니다.

곤지름(사마귀)

성기 주변에 닭살 모양의 사마귀가 생기면서 항문 쪽으로도 번지는 성병입니다. 통증은 없지만, 외관상 보기 흉해지고 임신 출산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사면발이

사면발이는 회색빛 성충으로 음모 부위에 서식합니다. 피부에 물리면 가려운 증상을 나타내며, 직접적인 성 접촉이나 속옷, 수건 양변기 등에서 옮을 수 있어 위생관리가 중요합니다.

방광염이란?

세균이 요도를 통해 침입해 방광에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

방광염을 치료하지 않고 방치하게 되면 콩팥까지 염증을 일으켜 신우신염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여성이 남성보다 요도가 상대적으로 짧아 방광염 발생률이 높습니다.

방광염의 증상
  • 소변을 자주 보고, 배뇨 시 통증과 함께 시원한 느낌이 없습니다.
  • 아랫배가 아플 수 있습니다.
  • 한밤중 소변보는 횟수가 늘어 날 수 있습니다.
  • 소변 색깔에 붉은 혈뇨가 보일 수 있습니다.
방광염의 예방
  • 물을 많이 마시고 소변을 자주 보는 것이 좋습니다.
  • 소변을 참지 말고 바로 화장실을 가도록 하세요.
  • 대소변을 본 후 앞에서 뒤로 닦도록 합니다.
  • 성관계 전에 성기 주위를 씻고 성교 후에 소변을 보는 것이 좋습니다.
방광염의 치료

경구약 또는 주사제를 이용한 항생제로 치료하며, 배뇨 시 불편함이 있더라도 소변을 참지 말고 자주 보도록 해야 합니다.

PC버전 홈페이지